2009/02/08 - [마케팅 이야기] - 내가 미용실에 가는 이유....마케팅 관점에서...

위 글에서도 나오지만 10년간 B 클럽에 다니면서 똑같은 헤어스타일을 고수했다. 물론 머리도 내가 감는다...ㅡㅡ;
그래도 싸니까....6천원...

이후 마눌님과 샵을 다닌다...멤버십 할인하면 12,000원 두배라지만...결국 6천원 차이....
같은 업종에서도 이렇게 고객 층에 따라 다른 서비스가 공존하게 된다.


재가 느끼는 것을 그냥 PPT로 정리해 봤다. B 클럽을 이용하는 고객이 있고 또 샵을 이용해서 그 만큼의 가치를
얻어가는 고객이 있는 것이다. 나는 샵에 가면서 편안 환경과 서비스 전담 선생님을 통한 나에게 맞는 스타일을
같이 고민하는 등 많은 것을 얻었다고 생각한다. 그러면....차액 6천원의 가치는 훨씬 더 한다고 보는 것이다.

목용탕에 가서도 마찬가지...혼자 가서 때밀고 옆 사람에 때밀어달라고 하는 경우가 많았다.
난 지금은 무조건 전문가의 손을 거친다...^^ 대중탕 그래봐야 한달에 한 번 가나...샤워를 많이 하니까..집에서...
12,000원을 더 줘야 하는데...간단한 마사지와 깔끔하게 정리해 주시는 것에 대한 가치를 충분히 느낀다.

이렇게 같은 업종의 같은 제품,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의 여러가지 환경에 따라서 시장은 세분화가 될 수 있다.

필자가 몸 담고 있는 교육 이러닝 HRD 시장도 그래야 하는데...그게 안된다...ㅡㅡ;
마치 무조건 B 클럽 가서 이발해!! 라고하는 것 같다. 그래서 안타깝다.

이런것 역시 발로 뛰어서 새로운 시장을 찾아야 할 것이다. 운동 더 열심히...^_^

PS. 여러분들은 위의 경우에 어떤 서비스를 이용하시나요?
  1. Favicon of http://www.daegul.com BlogIcon 데굴대굴 2010.08.16 00:56

    제 경우는 서비스 이외애 '지속시간'이라는 속성까지 추가 됩니다. ㅡㅡ
    예로 드신 헤어샵의 경우, 어떤 곳은 매우 자연스럽게 자르면서 머리가 길어져도 자연스럽게 보어 한달에 한번 가야할 횟수가 열흘 정도는 쉽게 버틸 수 있는 곳이 존재합니다. 이런 곳이... 전 좋습니다. ㅡㅡ

  2. Favicon of http://heybears.com BlogIcon 엉뚱이 2010.08.16 17:46

    저는 7천원에 동네미용실 다닙니다. 맞춤형도 공장형도 아닌 중도에요. 아이 데리고 부담없이 갈수도 있고요. 시장을 세분화하면 정말 많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 같아요. ^^

    • 규모있는 헤어샵의 경우 아이들 노는 곳이 있는 곳도 있습니다. 하지만 그만큼 값을 하죠....
      헤어샵에서의 남성과 여성의 시간의 차이가 심한 것을 어떻게 활용한 틈새 전략이 있음 어떨까 합니다. 남성은 대부분 커트라 오래안걸리는데 여성은 최소 한시간이상...남성 커트 전문 헤어디자이너를 따로 둬서 구역을 나누는 것도...ㅎㅎㅎ 저희 처럼 부부가 가면 한명은 심심하니까...잡지만 주지말고 와이파이 존 설치하던가 게임기 설치하던가...^^

  3. 김용직 2010.09.28 14:16

    헉. 저도 머리 혼자 감는데... ㅎㅎ
    관악으로 넘어와서 8천원짜리 동네 미용실 다닙니다.
    그냥 혼자 감는게 편하더라구요~ㅋㅋ 이런 공통점이...

  4. 오타작렬 2010.10.22 22:27

    좀 고치세요

+ Recent posts